자체칩 M1장착한 13인치 맥북에어, 맥북 프로, 맥 미니 발표

-OS 빅서 11월 13일 출시

애플은 오늘 새벽 3시에 미국 애플본사에서 온라인 이벤트를 열며 새로운 제품소식을 전했습니다.

지난 세계개발자대회 2020(WWDC)’에서 직접 설계한 반도체를 올해 안에 사용한다고 했는데요

계획대로 되었습니다.

애플이 개발한 애플실리콘인 MI칩 장착된  맥시리즈가  출시됩니다.

13인치 맥북에어, 맥북프로 그리고 맥미니입니다.

사진출처: 애플자료(이하 동일)

그리고 새로운 MI칩과 함께 맥북의 새로운 OS 빅서도 같이 발표되었습니다.

M1은 Mac용으로 Apple에서 직접 디자인한 최초의 칩으로 빠른 성능과 최고수준의 전력효율을 자랑한다고 합니다. 

이 칩은 5나노미터 공정을 통해 생산되며 160억 개라는 엄청난 수의 트랜지스터가 집적되어 있는 Apple M1 시스템 온 칩(SoC, System on Chip)은 자그마한 칩 하나에 CPU, GPU, Neural Engine, I/O 등 수많은 요소가 통합되어 있다고 합니다.

애플

그래서 더욱 빠른 속도와 퍼포먼스를 낸다고 합니다. 여기에 맞춰 OS인 빅서가 효율성을 증대 시킵니다.

바로 우리건 우리가 다 만들고 관장한다는 애플의 방식 오늘 방점을 찍었다고 할까요.

먼저 빅서를 살펴보면요

한국시각 11월 13일 출시 예정이고요

맥용 제어센터, 알림센터, 사파리 기능 등이 향상되었고요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용 앱도 맥에서 구동 가능하다고 합니다.

또한 이전에 개발된 앱들도 로제타스톤이라는 기술로 새로운 맥에서 구동하는 문제가 없다고 합니다.

빅서

이번에 자체개발한 칩인 MI이 적용된 새로운 맥 시리즈는 혁신적으로 빠르고 오래간다 입니다.

평균 CPU가 3배정도 빨라졌습니다. M1 칩의 8코어 CPU이고요

그리고 윈도우용 가장빠른 랩탑보다 3배가 빠르다고 자랑합니다.

각각 살펴보면

맥북 에어는

CPU : 3.5배
GPU : 6배
머신러닝 : 15배 빨라짐

맥북에어

맥북 프로는
CPU : 2.8배
GPU : 5배 빨라짐

맥북프로

맥미니는

CPU : 3배
GPU : 6배 빨라짐

맥미니

또한 맥북에어와 프로는 레티나 디스플레이가 더욱 선명해지고

재택, 온라인 교육 등 비디오채팅이 많아진 것을 감안해 카메라 성능과 오디오 성능도 개선했다고 합니다.

새로운 맥 시리즈는 미국은 오늘부터 예약주문을 받고 다음주에 출시한다고 합니다.

우리나라는 애플사이트에 보면 가격은 나와있지만 출시일은 아직 미정입니다.

맥북에어는 129만원부터 색상은 실버, 스페이스그레이 ,골드

추천:  2020년 애플에서 나올 신기기: 애플태그? 에어태그?

맥북프로는 169만원부터 색상은 실버, 스페이스 그레이

맥 미니는 89만원부터 색상은 실버입니다.

이번맥 시리즈를 보니 자체 칩과 OS로 효율성을 증대시켜

빠르고 가볍고 발열도 감소시킨 것 같습니다. 실제는 어떨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충전용 아답터는 줍니다.

맥북에어

Leave a Comment